싱가포르 연구원들은 방부제 인후 스프레이가 고위험

싱가포르 연구원들은 방부제 인후 스프레이가 고위험 환경에서 COVID-19 확산을 줄일 수 있다고 말합니다
싱가포르: 말라리아와 관절염을 치료하기 위해 일반적으로 처방되는 경구용 약물뿐만 아니라 일종의 살균 인후 스프레이가 전염률이 높은 환경에서 COVID-19의 확산을 줄이는 데 효과적인 것으로 밝혀졌다고 싱가포르 연구원들이 일요일(4월 4일) 밝혔습니다. 25).

싱가포르

에볼루션카지노 지난 5월 투아스 남단 기숙사에 거주하는 이주노동자 3000여명을 대상으로 한 대규모 임상시험 끝에 나온 결과다.
6주간의 시험 기간 동안 직원들은 처방전 없이 구입할 수 있는 포비돈 요오드 목 스프레이와 처방이 필요한 경구 하이드록시클로로퀸을 받았습니다.

에볼루션카지노 추천 연구에 따르면 둘 다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의 발병률을 감소시키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주 저자는 “이번 연구는 폐쇄적이고 높은 노출 환경에서 격리된 개인들 사이에서 SARS-CoV-2 감염을 줄이는 데 경구 히드록시클로로퀸 또는 포비돈-요오드 인후 스프레이를 사용한 예방 또는 예방 요법의 이점을 입증한 첫 번째 연구”라고 말했습니다. 국립 대학 병원(NUH)의 임상 연구 부교수 Raymond Seet.more news
두 가지 약물은 쉽게 구할 수 있기 때문에 선택했다고 Seet 박사는 말했습니다. 그는 또한 그들이 바이러스의 “핵심 진입”인 목을 보호한다고 언급했습니다.

그는 National University Health System에서 연구를 발표하고 있었고 공동 연구자인 Paul Tambyah 교수, Mikael Hartman 부교수, Alex Cook 부교수 및 Amy Quek 조교수와 함께 했습니다.

싱가포르


이번 연구 결과는 국제 감염병 저널(International Journal of Infectious Diseases)에 게재됐다.
21세에서 60세 사이의 무증상 건강한 남성 총 3,037명이 자발적으로 시험에 참여했습니다.

시험 시작 한 달 전에 발열, 기침 또는 후각 상실과 같은 호흡기 질환의 증상이 있는 참가자는 제외되었습니다. 이전에 COVID-19 감염이 있었던 사람도 포함되지 않았습니다.

등록은 작년 5월에 “(COVID-19) 숫자가 느리지만 꾸준히 증가하는” 상황에서 기숙사에서 이루어졌다고 Seet 박사는 말했습니다.
인도, 방글라데시, 중국, 미얀마 등의 국가에서 온 기숙사 거주자에게 홍보되었습니다.
5개 블록에 걸쳐 기숙사의 개별 층으로 정의된 40개의 클러스터는 6주 요법을 받도록 무작위로 할당되었습니다.

두 그룹에는 각각 두 가지 약물이 투여되었고 다른 그룹에는 일반적으로 기생충 질환 치료에 사용되는 약물인 이버멕틴이 투여되었습니다.

다른 그룹에는 아연과 비타민 C의 조합이 주어졌습니다. 대조군에는 위약 대신 비타민 C가 주어졌습니다.

포비돈-요오드 목 스프레이는 하루에 세 번 사용해야 했습니다.
6주 후 참가자의 절반 이상이 COVID-19에 대해 양성 반응을 보였습니다.

그러나 인후 스프레이를 사용한 사람들 중 46%만이 질병에 걸렸습니다.

이는 하이드록시클로로퀸을 복용한 그룹의 49%와 비타민 C를 복용한 그룹의 70%와 비교됩니다.

“우리는 포비돈 요오드 인후 스프레이가 24% 감소의 절대 위험으로 통계적으로 유의한 감염 감소와 관련이 있는 반면 경구 하이드록시클로로퀸은 21% 감소의 절대 위험으로 통계적으로 유의한 감염 감소와 관련이 있다고 결론지었습니다. “라고 Seet 박사는 말했습니다.